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 대통령 명예훼손 무죄' 산케이 전 서울지국장 책 발간

산케이 "법 뒤틀리고 언론자유 부정되는 이웃 나라" 주장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박근혜 대통령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됐다가 1심에서 무죄 판결이 확정된 가토 다쓰야(加藤達也) 산케이(産經)신문 전 서울지국장이 수사·재판 과정의 경험을 담았다며 책을 내기로 했다.

산케이신문출판은 '나는 왜 한국에 이겼나, 박근혜 정권과의 500일 전쟁'이라는 제목이 붙은 이 같은 수기를 이달 29일 발간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산케이신문은 "가토 기자가 본 것은 대통령 주변의 생각이나 국민감정에 의해 자의적으로 법이 뒤틀리며 언론의 자유가 태연하게 부정되는 이웃 나라의 모습"이라고 주장했다.

또 "한국 정부가 수면 아래서 산케이신문에 접촉한 사실을 포함해 '암흑 재판'의 이면을 당사자가 모두 밝힌다"고 수기에 담길 주장의 내용을 예고했다.

'박 대통령 명예훼손 무죄' 산케이 전 서울지국장 책 발간 - 2

sewon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1/18 20: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