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 "한국은 '돈버는 기계'인데 분담금 쥐꼬리만큼 내"

송고시간2016-01-07 23:20

"중국이 북한문제 풀지못하면 무역 끊어야…2분이면 무너질 것"


"중국이 북한문제 풀지못하면 무역 끊어야…2분이면 무너질 것"

(워싱턴=연합뉴스) 신지홍 특파원 = 미국 공화당 대선 선두주자인 도널드 트럼프가 6일(현지시간) "한국은 '머니 머신'(money machine·돈버는 기계)인데 (미군 주둔의 대가로 분담금을) 쥐꼬리 만큼 지불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날 CNN에 출연해 북한의 '수소탄 실험' 성공 주장과 관련해 언급하다 또다시 이러한 내용의 근거 없는 한국의 '안보 무임승차론'을 제기했다.

또 "한국은 우리가 자신들을 보호해주는 만큼 아주 많은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트럼프는 북한의 '수소탄 실험' 성공 주장에는 "대통령에 당선되더라도 북한의 핵 능력을 파괴하기 위한 선제공격은 하지않겠다"며 '중국 개입론'을 폈다.

트럼프 "한국은 '돈버는 기계'인데 분담금 쥐꼬리만큼 내" - 2

그는 "중국은 북한에 대해 완전한 통제권을 갖고 있는 만큼 개입해야 한다"며 "중국이 문제를 풀어야 하며, 우리는 중국이 그 문제를 풀도록 압력을 가해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트럼프는 "만약 중국이 그 문제를 풀지 못하면 우리는 중국과의 무역 거래에서 매우 강경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관세를 부과하거나 무역거래를 끊으면 중국은 약 2분이면 무너질 것"이라며 "우리는 중국에 대해 큰 힘을 갖고 있는데 그것을 어떻게 사용하는지를 모를 뿐"이라고 말했다.

sh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