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불안장애' 정형돈, JTBC '냉장고를 부탁해' 결국 하차

"좀더 안정적인 치료 필요"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불안장애'를 호소하며 활동을 중단한 개그맨 정형돈이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의 MC에서 결국 하차한다.

정형돈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6일 "불안장애 치료를 위해 지난해 11월 방송활동을 중단했던 정형돈이 김성주와 공동 진행하던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공식적으로 하차하겠다는 뜻을 제작진에 밝혔다"고 전했다.

'냉장고를 부탁해'는 지난해 11월30일 신승훈-박찬호 편을 끝으로 정형돈 대신 대체 MC를 투입해 방송을 진행해오고 있다.

소속사는 "현재 좀 더 안정적인 치료가 필요하며, 이처럼 복귀 일정을 정하지 못한 상태에서 대체 MC 섭외의 어려움 등으로 더 이상 제작진에 부담을 줄 수 없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정형돈은 '냉장고를 부탁해'의 원년 MC로 1년간 진행하며 큰 인기를 얻었다.

정형돈은 소속사를 통해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온 뒤에 불러만 준다면 어떤 식으로든 다시 한 번 시청자들과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

'불안장애' 정형돈, JTBC '냉장고를 부탁해' 결국 하차1

pr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10/09 18: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