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본, 독자개발 스텔스전투기 2월 시험비행 나설듯

(워싱턴=연합뉴스) 김세진 특파원 = 일본이 독자로 개발 중인 5세대 스텔스전투기의 시제기에 대한 시험 비행이 다음 달에 이뤄질 전망이라고 미국의 외교전문매체 디플로매트가 4일(현지시간) 전했다.

디플로매트는 ATD-X 또는 '신신'으로 불리는 이 전투기가 아이치 현의 개발 시설에서 기후 현에 있는 항공자위대 기지까지 시험 비행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일본, 독자개발 스텔스전투기 2월 시험비행 나설듯 - 2

일본 미쓰비시중공업이 2009년부터 개발하는 ATD-X는 기본적인 스텔스 기능과 더불어 전자전 기능이 포함된 능동전자주사 위상배열(AESA) 레이더와 경미한 기체손상의 자동복구기능 등을 갖춘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일본은 2018년까지 시제기 개발을 마치고 이를 바탕으로 2027년부터는 전투능력을 갖춘 기종을 양산할 계획이다.

그러나 시제기의 항공자위대 인도 시점이나 첫 시험비행 일정이 연장되면서 전체적인 개발이 기존 일정에 맞춰 완료될 가능성도 점점 낮아지고 있다.

디플로매트는 지금까지 1대의 ATD-X 시제기가 만들어져 있다고 전했다.

smil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1/05 05: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