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방역당국 "24일 0시에 메르스 상황종료" 선언

첫 환자 발생 이후 218일만…복지부 "WHO 기준에 따른 것"
방역당국 메르스 상황종료 선언
방역당국 메르스 상황종료 선언(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방역당국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의 상황이 종료됐다고 밝힌 23일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 발열·호흡기 진료소에서 직원이 업무를 보고 있다.
보건복지부는 이날 "세계보건기구(WHO) 기준에 따라 첫 환자로부터 시작된 메르스 상황이 오늘 자정(24일 0시)에 종료된다"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김예나 기자 = 방역당국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의 상황이 종료됐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23일 "세계보건기구(WHO) 기준에 따라 첫 환자로부터 시작된 메르스 상황이 오늘 자정(24일 0시)에 종료된다"고 밝혔다.

이날은 마지막 메르스 환자였던 80번 환자가 안타깝게 숨진지 28일(메르스 바이러스의 최장 잠복기인 14일의 두배)이 되는 날이다.

이로써 5월 20일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국내 환자가 처음 발생한 이후 218일 동안 이어졌던 메르스 우려 상황은 공식적으로 해소됐다.

방역당국은 그동안 '공식 종식'을 선언하는 방안을 검토했지만 표현의 강도를 낮춰 '상황 종료'로 대체했다.

정부는 지난 7월28일 더 이상의 메르스 감염 우려가 없는 만큼 국민에게 일상생활로 복귀해줄 것을 당부하며 '사실상의 메르스 종식'을 선언한 바 있다. 또 80번 환자가 숨진 뒤인 지난 1일에는 위기 단계를 '주의'에서 '관심'으로 낮췄다.

복지부는 "신종감염병의 해외 유입 가능성은 계속 있으므로 신종 감염병 방역대책을 계속해서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b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2/23 09: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