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서울 강동구 "번개탄 살 때 이유 꼭 알려주세요"

자살 방지 위해 계산대 옆 비치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번개탄을 이용한 자살 시도를 막기 위해 번개탄 판매방식 개선에 나섰다.

강동구는 번개탄 판매업소들이 번개탄을 계산대 옆에 비치하도록 계도하고, 구매자가 '번개탄 주세요'라고 구매의사를 밝혀야 판매할 수 있게 한다고 21일 밝혔다.

판매자는 번개탄 구매자에게 구매 이유를 확인하고 판매해 혹시라도 번개탄이 본래의 용도로 쓰이지 않을 수 있는 불상사를 1차적으로 예방한다.

판매자는 또 위험 대상을 발견하면 마음이음 상담전화번호(☎ 1577-0199)를 안내하거나 보건소에 의뢰하는 역할을 맡는다.

구는 현재 150개 번개탄 판매소 중 54곳이 번개탄 판매방식을 바꾸는 데 동의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보건복지부 자살 실태 분석에서 번개탄 등 가스 중독 자살시도는 전체 1천343명 중 약 8.1%(11명)로 파악됐다. 연령대별로는 30∼49세에서 번개탄 이용 자살시도가 11.4%(61명)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또 서울시자살예방센터에 의하면 서울에서 2011년부터 2013년까지 일산화탄소 중독에 의한 자살 사망자는 649명으로 2011년 204명, 2012년 186명, 2013년 259명이었다.

구 관계자는 "번개탄을 피울 때 발생하는 일산화탄소 때문에 구조되더라도 뇌손상 같은 심각한 후유증이 남을 수 있어 특단의 대책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서울 강동구 "번개탄 살 때 이유 꼭 알려주세요" - 2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2/21 10: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