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주의보…대구시 수산물 검사 강화

<<국립수산과학원 제공>>
<<국립수산과학원 제공>>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은 겨울철 식중독 예방을 위해 수산물 노로바이러스 검사를 강화한다.

연구원은 내년 2월 말까지 구·군과 합동으로 굴, 김 등 유통 수산물에 노로바이러스, 대장균, 유해 중금속 등을 검사하기로 했다.

구·군 식품위생 관련 부서는 마트나 재래시장에서 유통하는 제품을 거둬가 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한다.

전국에서 최근 5년간 해마다 평균 40건에 이르는 노로바이러스 감염사고의50%가 겨울에 발생했다고 연구원은 설명했다.

또 겨울철 식중독 환자의 50% 이상이 노로바이러스 감염에 따른 것이다.

오염된 지하수·하천수·해수와 채소류, 김치류, 패류 등 음식물을 통해 감염되고, 감염자와 직·간접 접촉으로 전파될 수도 있다.

김종우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손을 잘 씻는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하는 것은 물론 채소류는 세척제 등으로 충분히 씻고, 패류 등 수산물은 익혀 먹어야 한다"고 말했다.

yi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2/14 10: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