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태준미래전략연구소 포럼…관료 혁신방안 모색

송고시간2015-12-03 13:00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박태준미래전략연구소가 3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 상남경영원에서 '바람직한 한국 행정관료 생성 메커니즘'을 주제로 포럼을 열어 한국 사회에 만연한 '관료 불신' 분위기 해소 방안을 모색했다고 포스코가 밝혔다.

조윤제 서강대 교수가 진행한 이날 포럼에서는 박길성 고려대 교수가 첫 번째 발표자로 나서 '한국 행정 관료의 전문성과 혁신'에 대해 이야기했다.

박 교수는 "중앙공무원 교육원의 교육체제를 혁신하고 순환 보직과 더불어 장기재직 전문가를 양성하는 두 갈래의 보직관리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종수 연세대 교수는 '한국 행정관료의 충원과 고용방식 개편'과 관련해 공무원 채용 때 문제 해결형 면접 활용, 민간 경력자 제도 도입, 대학 전공과 적성을 살리는 채용 등 3가지 트랙으로 나가는 게 바람직하다고 제안했다.

이어 정창화 단국대 교수는 '통일 과정에서 한국 행정관료의 역할'에 대해 발표했다.

박태준미래전략연구소는 2011년 별세한 박태준 포스코명예회장을 기리기 위해 2013년 설립됐으며, 각계 전문가와 함께 국가와 기업의 지속적 성장모델, 한반도 평화통일 준비, 한·중·일 공존공영 방안 등 여러 분야에 대해 조망해 왔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