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노후 아파트도 전화선으로 3배 빠른 인터넷 쓴다

(서울=연합뉴스) 김태균 기자 = 이르면 내년부터 광케이블 설치가 어려운 낡은 아파트는 전화선을 이용해 지금보다 3배 빠른 기가인터넷의 사용이 가능할 전망이다.

미래창조과학부 국립전파연구원은 전화선으로 기가 인터넷을 제공하는 'GDSL' 기술의 상용화를 위해 이 기술 규격을 개정 '단말장치 기술기준' 고시에 추가한다고 23일 밝혔다.

단말장치 기술기준은 방송통신 기자재 평가의 기준이 되는 고시로, 여기에 기술 규격이 실려야만 전파 혼선이나 안정성 등에 관한 평가를 받고 장비나 단말기를 출시하거나 수입할 수 있다.

GDSL은 전화선만으로 지금보다 속도가 3배 이상 빠른 기가 인터넷을 개통하는 신기술로, 현재 KT와 SK브로드밴드 등 국내 업체들이 내년을 목표로 시범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낡은 아파트나 주택 등 광케이블 신규 설치가 어려운 공간이 주로 혜택을 받을 전망이다.

전화선을 이용한 인터넷 기술로는 1999년 국내에 도입된 ADSL이 있었다. ADSL은 전화선 망으로 당시로선 빠른 속도였던 최대 8Mbps(현재 광케이블 인터넷은 100 Mbps)의 회선을 제공해 고속 인터넷을 보편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t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1/23 11: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