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T '갤럭시J7' 내주 단독출시…중저가폰 경쟁 가열(종합)

30만원 초중반대 가격…갤럭시센스 이어 라인업 강화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KT[030200]가 조만간 삼성전자[005930]의 보급형 스마트폰 갤럭시J7을 단독 출시한다. 중저가 스마트폰 시장이 확대되면서 경쟁도 더 치열해지고 있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KT는 다음주 중반께 갤럭시J7을 30만원 초중반대 가격으로 선보인다. SK텔레콤[017670]이 루나를, LG유플러스[032640]가 화웨이 X3을 단독 출시한 데 따른 맞불 작전이다.

공시 지원금과 추가 지원금을 받으면 갤럭시J7의 실구매가는 최저 10만원대 안팎으로 떨어질 수 있다.

갤럭시J7은 갤럭시 그랜드맥스, 갤럭시J5 등 삼성전자 스테디셀러의 명맥을 잇는 모델이다. 지난 6월 중국, 인도 등 신흥시장에서 먼저 출시돼 '명품 중저가폰'으로 호평을 받았다.

특히 5.5인치 대화면 HD 디스플레이, 3천mAh 교체형 배터리, 500만 화소 전면 카메라, 스냅드래곤 410 프로세서, 1.5GB 램, 16GB 내장 메모리를 장착해 가격 대비해 성능이 뛰어난 편이다.

KT는 갤럭시J7 출시로 중저가 스마트폰 라인업을 더욱 강화한다. KT의 중저가 제품 구성은 삼성전자, LG전자[066570] 등 국내 제조사의 검증된 모델이 주를 이룬다는 점이 특징이다.

잘 알려진 브랜드를 채택하는 대신 광고비를 아껴 제품 가격을 낮추는 것이 KT의 중저가폰 판매 전략이다. KT의 중저가폰 시장 점유율은 40%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앞서 KT는 갤럭시J5를 갤럭시센스라는 이름으로 경쟁사보다 한 발 먼저 시장에 선보였다. 또 갤럭시 그랜드맥스, LG[003550] G스타일로 등 30만원대 대화면폰으로 꾸준한 인기를 끌었다.

업계 관계자는 "최근 SK텔레콤의 루나 판매량이 하루 2천대에서 800~900대로 줄어든 것으로 파악된다"며 "KT의 갤럭시J7이 새로운 대항마로 루나를 넘어설지 주목된다"고 말했다.

KT '갤럭시J7' 내주 단독출시…중저가폰 경쟁 가열(종합) - 2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1/20 08: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