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애플 페이, 미국·영국 이어 캐나다·호주 진출

송고시간2015-11-18 02:51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화섭 특파원 = 애플의 모바일 결제 서비스 '애플 페이'가 이번 주에 캐나다와 호주에 잇따라 진출한다.

애플은 17일 캐나다, 19일 호주에서 각각 애플 페이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다만 이 두 나라에서는 당분간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카드만 등록해서 쓸 수 있다.

이에 따라 애플 페이를 이용할 수 있는 국가는 미국, 영국, 캐나다, 호주 등 영어권 4개국으로 늘어났다.

애플은 2014년 10월 미국에서 애플 페이 서비스를 시작했다. 현재 미국에서는 대부분의 주요 은행들이 발행한 비자·마스터카드·아메리칸 익스프레스·디스커버 카드 를 등록해 애플 페이를 사용할 수 있다.

애플 페이 영국 서비스는 올해 7월 개시됐으며, 비자·마스터카드·아메리칸 익스프레스 카드를 쓸 수 있다.

애플 페이는 구글의 '안드로이드 페이'와 삼성전자의 '삼성 페이' 등과 모바일 결제 시장에서 경쟁하고 있다. 안드로이드 페이는 올해 9월 미국에서, 삼성 페이는 올해 8월 한국, 9월 미국에서 각각 서비스가 개시됐다.

애플 페이, 미국·영국 이어 캐나다·호주 진출 - 2

solatido@yna.co.kr

댓글쓰기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