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파리 테러> 아베, 귀국직후 NSC 소집해 대책강화 지시

내년 주요국 정상회의 앞두고 정보 수집 및 분석 능력 향상 지시

(도쿄=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17일 도쿄 총리관저에서 진행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각료회의에서 테러 대책 강화를 지시했다고 NHK가 보도했다.

아베 총리는 파리 동시다발 테러를 계기로 소집한 이날 회의에서 "계속 국제사회와 협력하면서 테러를 미연에 방지하는데 최선을 다하는 한편 국내외 일본인의 안전 확보와 테러 대책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

아베는 그러면서 내년 5월 주요국 정상회의(미에현 이세시마)와 2020년 도쿄올림픽에 대비한 테러 관련 정보 수집 및 분석 능력을 향상시키는 등 테러 대책을 강화하라고 지시했다.

회의 참석자들은 향후 일본 외무성에 설치할 예정인 국제테러정보수집조직의 출범을 서두르기로 했다.

회의에는 아소 다로(麻生太郞) 부총리,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 나카타니 겐(中谷元) 방위상, 고노 다로(河野太郞) 국가공안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터키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한 아베 총리는 이날 귀국 직후 NSC 각료회의를 소집했다.

<파리 테러> 아베, 귀국직후 NSC 소집해 대책강화 지시 - 2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1/17 18: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