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직접 만든 위조지폐 20여장 사용…10대 3명 검거

경찰이 압수한 5만원권 위조지폐
경찰이 압수한 5만원권 위조지폐김군 등이 컬러 복사기로 만든 위조지폐. <<청주 상당경찰서 제공>>

(청주=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청주 상당경찰서는 5만원권 위조지폐를 만들어 사용한 혐의(통화위조)로 김모(19)군 등 10대 3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2일 컬러복사기로 5만원권과 1만원권 지폐 앞·뒷면을 복사해 붙이는 방법으로 위폐를 만들어 대전과 청주, 충북 영동의 편의점과 상점 11곳을 돌며 20여장을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렌트한 승용차를 타고 여러 지역을 돌며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이 검거할 당시 이들의 승용차에는 사용하지 않은 5만원권 위폐 32장이 발견됐다.

이들의 범행은 4일 오전 2시 48분께 청주시 상당구의 한 편의점에서 이들이 사용한 위조지폐를 이상하게 여긴 점원이 경찰에 신고하면서 들통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일행 중 한 명인 이모(17)군을 먼저 붙잡은 뒤 CCTV 등을 분석, 달아났던 김군 등 나머지 2명을 영동에서 검거했다.

경찰은 이들의 차 안에서 위폐가 추가로 발견된 점으로 미뤄 여죄가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하고 있다.

vodcas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1/04 17: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