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중부내륙고속도 상주터널서 트럭 폭발…21명 중경상(종합3보)

차 11대 일부 또는 전부 불타…구미방향 통행 차단시너 실은 트럭 급제동하다가 벽면 들이받고 불나
상주터널 트럭 폭발 사고
상주터널 트럭 폭발 사고(구미=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응급차량이 26일 오후 중부내륙고속도로 상주터널 안에서 빠져나오고 있다. 이날 시너를 실은 차량이 터널 하행선을 지나던 중 벽면을 들이받아 차량 폭발과 함께 화재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운전자 18명이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고 차량 10여대가 일부 탔다.

(구미·상주=연합뉴스) 박순기 손대성 기자 = 26일 낮 12시 8분께 중부내륙고속도로 상주터널 안에서 트럭에 실은 시너가 폭발하며 화재 사고가 발생했다.

트럭에서 쏟아지는 시너
트럭에서 쏟아지는 시너(상주=연합뉴스) 26일 낮 경북 상주시 낙동면 중부내륙고속도로 상주터널 안에서 3.5t 트럭이 급정거하면서 기울어 적재함에 있던 시너가 바닥으로 쏟아지고 있다. (연합뉴스TV 캡처)

한국도로공사와 경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시너를 싣고 가던 3.5t 트럭(운전자 주모·34)이 터널 벽면을 들이받아 폭발하며 불이 나 오후 1시 30분께 꺼졌다.

사고는 경북 상주에서 구미 방향으로 가는 하행선에서 발생했다. 상주터널은 상주와 구미 경계지점에 있다.

당시 도로공사는 터널 출구에서 4.5㎞ 앞에 있는 곳에서 차선 도색을 하고 있었다.

이에 따라 차들이 밀려 상주터널 중간까지 1차로와 2차로 모두 서행했다.

중부내륙고속도 5중 추돌…5명 사상
중부내륙고속도 5중 추돌…5명 사상중부내륙고속도 5중 추돌…5명 사상
(충주=연합뉴스) 공병설 기자 = 26일 오전 10시 45분께 충북 충주시 이류면 중부내륙고속도로 창원 방향 탄용터널 인근에서 12t 화물차(운전자 송모·61)가 앞서 가던 3.2t 냉동탑차(운전자 이모·64)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냉동탑차가 앞서 가던 차량 3대가 연쇄 추돌해 송 씨가 숨지고 이 씨 등 4명이 다쳤다.

그러나 시너를 실은 트럭은 터널 안 2차로에서 비교적 빠른 속도로 달리다가 급제동하던 중 오른쪽 벽면을 들이받았고 폭발과 함께 불이 났다.

도로공사 CCTV에는 서행하는 차들을 뒤따르던 트럭이 갑자기 브레이크를 밟으면서 중심을 잃어 빙판에 미끄러지듯 벽을 들이받는 모습이 드러났다.

이 사고로 트럭 운전자 주모씨가 화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뒤따르던 다른 차 운전자 김모(54)씨가 전신 3도 화상을 입는 등 20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중부내륙고속도로 상주터널 화재
중부내륙고속도로 상주터널 화재

또 차량 1대가 모두 탔고 10대가 일부 탔다.

특수물질을 실은 유조차가 사고가 난 트럭을 바로 뒤따라 자칫 큰 사고로 번질 뻔했다. 유조차는 상당한 간격을 두고 멈춰섰다.

터널 안에 한동안 연기가 많이 남아 있어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입하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

경찰, 소방당국, 도로공사 등은 현재 터널 안에 남은 연기를 빼냈고 안전 점검을 벌이고 있다.

도로공사는 뒤따르던 차들을 우회시키고 있다.

사고 여파로 오후 4시 현재 중부내륙고속도로 상주터널 구미방향 하행선 통행은 차단됐고 여주방향 상행선 통행은 정상 소통하고 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parksk@yna.co.kr, sds1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0/26 16: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