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산상봉> 상봉 이틀째…60여년만에 같이먹는 첫 점심(종합)

(금강산=연합뉴스) 공동취재단·임은진 기자 = 남북 이산가족들은 21일 헤어진 지 60여 년 만에 처음으로 함께 점심을 먹으며 지난 세월을 추억했다.

이산가족들은 이날 낮 12시30분(북한시간 낮 12시) 금강산호텔에서 두 시간 동안 공동중식 시간을 갖고 회포를 풀었다.

이들은 마련된 음식을 서로 먹어보라며 살뜰히 챙겼다.

이날 식사 메뉴로는 볶음밥과 닭고기완자 맑은국, 생선 락화생(땅콩) 튀김, 버섯고기완자 볶음, 잣죽, 김치, 샐러드 등이 제공됐다.

이와 함께 들쭉술과 대동강 맥주, 금강산 샘물(생수), 은정차, 배향단물(배맛 주스) 등이 마실 것으로 나왔다.

북측 관계자는 은정차에 대해 "원래 녹차인데 원수님께서 은혜로 돌려주셔서 은정차라는 이름이 붙었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산가족들은 이날 오전 9시30분부터 두 시간 동안 남측 가족들의 숙소인 금강산호텔에서 개별상봉했다.

오찬 이후 이들은 오후 4시30분부터 금강산 이산가족면회소에서 다시 단체상봉을 할 예정이다.

<이산상봉> 상봉 이틀째…60여년만에 같이먹는 첫 점심(종합) - 2

eng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0/21 14:5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