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올해 국내 모바일 광고시장 첫 1조원대 진입 전망

한국인터넷진흥원 백서…3대 포털사업자 매출대비 광고비중 평균 71%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국내 모바일 광고시장이 급속히 확대되며 올해 처음으로 1조원대를 넘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일 한국인터넷진흥원이 낸 '2015 한국인터넷 백서'에 따르면 작년 모바일 광고 시장 규모는 8천329억원으로, 전년보다 100.3% 성장했다.

인터넷진흥원은 올해 모바일 광고시장 규모를 작년보다 27.2% 증가한 1조595억원으로 추정해 사상 처음으로 1조원대에 진입할 것으로 내다봤다.

올해 국내 모바일 광고시장 첫 1조원대 진입 전망 - 2

국내 전체 광고시장 규모는 9조원 가량으로 모바일 광고가 약 8.4%를 차지했다.

모바일 광고시장이 성장하면서 국내 대표 포털사업자의 매출액 대비 광고매출 비중도 70%를 넘었다.

네이버, 다음, SK커뮤니케이션 등 3대 포털사업자의 작년 전체 매출액은 3조7천542억원으로 이중 광고 매출액은 71.4%인 2조6천816억원이었다.

작년 광고 매출비중이 가장 높은 사업자는 SK커뮤니케이션즈[066270]로 84.2%였고 네이버 73.1%, 다음 64.9% 순이었다.

모바일 이용이 늘면서 이를 이용한 쇼핑 거래도 무섭게 성장했다.

작년 온라인 쇼핑거래 규모는 45조2천440억원으로 전년보다 17.5% 증가했다. 이중 모바일 쇼핑 거래액은 14조8천90억원으로 2013년보다 무려 125.8% 늘었다.

온라인 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이 차지하는 비중은 2013년보다 15.7%포인트 확대됐다.

인터넷뱅킹 일평균 이용건수는 6천645만건, 거래금액은 약 36조8천550억원으로 전년대비 각각 22.4%, 9.5%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edd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10/02 06: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