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순이, 보디빌딩 대회서 2위…"마라톤 완주한 기분"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환갑이 가까운 나이에 보디빌딩 대회에 도전한 가수 인순이가 여자 퍼포먼스 부문에서 2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했다.

20일 인순이의 에이전시 휴맵컨텐츠에 따르면 인순이는 이날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5 나바 WFF 코리아 챔피언십'에 출전해 여자 퍼포먼스 부문에서 2위에 올랐다.

그는 앞서 펼쳐진 여자 스포츠 모델 부문 입상에는 실패했다. 인순이는 무대 위에서의 자신감을 무기로 퍼포먼스 부문에서 2위를 차지했다는 후문이다.

인순이는 앞서 "지난 7월 발표한 곡 '피노키오'가 젊음과 열정, 도전이란 주제를 담고 있다"며 "내년에 환갑을 앞둔 상황에서 '인간 인순이'에게 새롭고 젊은 도전이 뭔지 생각하다가 몸을 만드는 것에 도전하게 됐다"고 대회에 참가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휴맵컨텐츠 관계자는 "인순이 씨가 퍼포먼스 부문에서 1등을 노렸는데 2위에 올라 매우 아쉬워한다"며 "다른 경쟁자들이 고난도 기술을 펼쳐 질 수밖에 없었다고 한다. 그래도 마라톤을 완주한 것 같은 느낌이라며 매우 뿌듯해한다"고 밝혔다.

인순이는 대회에 출전하기 위해 3~4개월 동안 피나는 노력을 했다. 그는 배우 권상우의 트레이너와 매일 운동하며 몸을 단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자는 "인순이 씨는 120일 동안 하루도 거르지 않고 매일 2시간씩 운동을 했다"며 "식사량도 하루 1000~1500칼로리로 조절하고, 밀가루도 전혀 먹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국제 보디 피트니스 협회가 주최하는 '나바 WFF 코리아 챔피언십'은 65년 전통의 세계적 대회다.

인순이, 보디빌딩 대회서 2위…"마라톤 완주한 기분" - 2

viv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9/20 21: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