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천정배 '개혁적 국민정당' 창당 선언…"내년1월 완료"(종합)

文 '통합' 제안에 "文, 싱거운 분…'너나 잘해라'는 말 생각나""정동영, 함께 할수있어…야 의원들, 합류결단 내려주길 요청"새정치연합 내홍 속 잇단 신당 창당…野 정치지형 변화 주목
천정배 '개혁적 국민정당' 창당 선언
천정배 '개혁적 국민정당' 창당 선언(서울=연합뉴스) 도광환 기자 = 무소속 천정배 의원이 20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개혁적 국민정당' 창단 선언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5.9.20
dohh@yna.co.kr

(서울=연합뉴스) 송수경 서혜림 기자 = 무소속 천정배 의원은 20일 "한국정치를 전면 재구성할 '개혁적 국민정당'의 창당을 제안한다"며 독자신당 창당을 공식 선언하고 '12월까지 창당준비위 구성-내년 1월 중 창당 완료'라는 신당 로드맵을 밝혔다.

새정치연합이 계파간 내분에 휩싸인 가운데 박준영 전 전남지사의 신민당 창당 선언에 이어 천 의원의 신당 창당 공식화로 야권 지형 재편이 가속화될지 주목된다.

천정배 '개혁적 국민정당' 창당 선언…"내년1월 완료"(종합) - 2

천 의원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개혁적 국민정당의 가치와 비전에 공감하는 정치지도자, 개혁적 정치인, 풀뿌리 활동가, 청년 지도자 그리고 각계 전문가들을 규합, 10월 중 '풍요롭고 공정한 대한민국을 위한 개혁적 국민정당 추진위원회'를 발족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천 의원은 "개혁적 가치를 공유한다면 여야를 막론하고 기성정당에 몸담았던 분들과도 함께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동영 전 의원과의 연대 문제와 관련, "한국 정치에서 그만한 정치인도 없다. 경우에 따라선 얼마든지 함께 할 수 있는 지도자"라며 긍정적으로 언급했다

박준영 전 전남지사가 추진하는 신민당과 원외 '민주당'과의 연대 문제에는 "가치와 비전, 용기를 갖춘 분들과 열어놓고 서로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천 의원은 또 "새정치연합 의원들을 만나보면 일면식 없는 분 중에서도 당에서 희망을 잃은 의원들이 상당수 있더라"면서 "그런 의원들이 시대적 요청에 부응해 용감한 결단을 내려주길 요청하고 싶다"며 '합류'를 기대했다. 안철수 의원의 합류 여부에 대한 질문에도 "개혁적 가치를 함께 이루겠다는 각오와 가진 분과는 얼마든지 함께 할 수 있다"고 에둘러 답했다.

그러나 새정치연합 문재인 대표가 최근 천 의원을 포함, 야권이 하나의 당으로 내년 총선을 치러야 한다고 제안한 것과 관련, "미안하지만 새정치연합에는 미래가 없다. 뭐랄까, '너나 잘해라'라는, 이런 말이 생각난다"며 일축했다.

지난 5월 문 대표와의 만남에 대해서도 "아무런 메시지가 없는 싱거운 만남이었다. '이 분(문 대표)이 상당히 싱거운 분이구나'라고 생각했다"고 평가절하했다.

천 의원은 수도권과 영남, 충청, 강원, 제주까지 포괄하는 '전국정당화'를 표방했으며, 노선으로는 "온건한 진보와 합리적 보수를 아우르며 다양한 입장을 조화롭게 융합하는 '중용'의 길"을 제시했다.

새정치연합에 대해 "지역독점과 야당독점에 안주한 기득권세력으로, 내년 총선에서 참패할 것"이라고 맹비판한 뒤 신당 중심의 '정치혁명', '거짓 양당체제 타파', '낡고 무능한 한국정치의 주도세력 교체'를 강조했다.

한편, 천 의원은 회견에서 야권진영이 집권했을 당시의 대북정책 성과를 거론하는 대목에서 노무현정부의 10·4선언 대신 김대중 정부의 6·15 공동선언만 언급해 주목을 끌었다.

이날 회견에는 신당 준비를 주도하고 있는 염동연 이철 전 의원을 비롯, 지지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hanks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9/20 13: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