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용부, 외국기업에 '노동시장 개혁' 설명

송고시간2015-09-18 07:30

"청년 신규채용 확대해달라" 당부

(서울=연합뉴스) 안승섭 기자 = 고용노동부는 18일 더플라자호텔에서 국내 주요 외국인투자기업 최고경영자(CEO) 및 인사노무관리 임원 등을 대상으로 고용노동정책 설명회를 했다.

설명회에서 고영선 고용부 차관은 "15일 이뤄진 노사정 대타협은 노동개혁에 대한 사회적 합의를 통해 근로자와 기업, 청년과 비정규직 모두에게 이득이 되는 1석 4조의 효과가 있다"고 밝혔다.

이어 "기업이 할 수 있는 최고의 사회적 기여는 일자리 창출"이라며 청년 신규채용의 확대와 우리 청년들이 외국인 투자기업의 본사에 취업할 수 있는 방안 마련 등 청년 일자리 발굴을 선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설명회에 참석한 외투기업 관계자들은 임금체계 개편, 통상임금의 범위 명확화, 기간제·파견 근로자의 사용규제 완화, 정규직 근로자 중심의 경직된 노동시장 유연화, 임금단체협상 기간 연장을 통한 노사관계 안정 등을 요청했다.

이번 설명회는 고용부가 주최하고 노사발전재단과 코트라가 공동으로 주관했으며, 외투기업 CEO를 비롯해 주한미국상공회의소, 주한영국상공회의소 등 외투기업협의회 대표 및 각 국 대사관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ssah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