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화+ICT'로 평창 감동올림픽을"…민관협의회 열려

송고시간2015-09-02 16:00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정부가 2018년 개최하는 평창 동계올림픽을 세계 최고 수준의 정보통신기술(ICT)과 문화 콘텐츠가 결합한 감동의 무대로 만들기 위해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미래창조과학부와 문화체육관광부는 2일 서울 대한민국역사박물관에서 '제2차 콘텐츠 민관 합동 협의회'를 개최하고 이 같은 내용의 미래부-문체부 간 문화 ICT 융합 분야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미래부에 따르면 두 부처는 평창 올림픽을 세계가 기억하는 문화유산으로 남기겠다는 목표 아래 올림픽 경기가 열리는 곳곳에서 ▲ 한류 체험관 ▲ 동계스포츠 게임존 ▲ 문화창조융합벨트 창작물 시연 ▲ 사물인터넷(IoT) 기반 개인맞춤형 서비스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개최 도시 등 주요 도시의 생활공간에서는 ▲ 평창 e-스포츠 페스티벌 ▲ 올림픽 캐릭터 대전 ▲ 스포츠 캐주얼 패션쇼 등 시민이 참여하는 사전 행사를 통해 올림픽 분위기를 한층 띄우기로 했다.

해외에서도 ▲ 해외 유력 콘텐츠 마켓을 활용한 홍보 ▲ 해외 주요 문화 행사 시 평창 올림픽과 연계한 국가브랜드 제고 행사 등을 열기로 했다.

미래부와 문체부는 이날 회의에서 영화와 애니메이션 등 영상 콘텐츠 기반 기술인 컴퓨터그래픽(CG) 산업 육성을 위한 협력 방안도 논의했다.

아울러 그간 양 부처가 운영해 온 글로벌 애니메이션 분과와 가상현실(VR) 게임분과의 업무 추진 현황도 공유했다.

애니 분과는 이달 글로벌 애니메이션 투자활성화 방안을 발표할 계획으로, 가상현실 게임 분과도 12월까지 관련 산업 육성계획을 마련하기로 했다.

edd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