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베일 벗은 김정은의 '청봉악단'…"러시아 공연 대성황"

 베일 벗은 김정은의 청봉악단…"러시아 공연 대성황"
베일 벗은 김정은의 청봉악단…"러시아 공연 대성황"베일 벗은 김정은의 청봉악단…"러시아 공연 대성황"
(서울=연합뉴스)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창단한 청봉악단의 공연 모습이 처음 외부에 공개됐다. 조선중앙통신은 "공훈국가합창단이 청봉악단과 합동출연하는 초대공연이 8월 31일 저녁 러시아 모스크바 차이코프스키명칭음악단에서 대성황리에 진행됐다"고 보도했다. 청봉악단 운영은 김 제1위원장의 부인 리설주가 관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이봉석 기자 =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지난 7월 창단한 청봉악단의 공연 모습이 창단 이후 처음으로 외부에 공개됐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2일 "공훈국가합창단이 청봉악단과 합동출연하는 초대공연이 8월 31일 저녁 러시아의 이름있는 역사 및 문화대상인 차이코프스키명칭음악당에서 대성황리에 진행됐다"고 보도했다.

북한 및 러시아 국가 연주와 함께 막을 올린 공연은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됐다.

 베일 벗은 김정은의 청봉악단…"러시아 공연 대성황"
베일 벗은 김정은의 청봉악단…"러시아 공연 대성황"

관현악곡 '내 나라 제일로 좋아', 관현악과 남성합창 '조선인민군가', 남성중창과 경음악 '근위부대자랑가', 여성독창과 합창 '우리의 총창우에 평화가 있다' 등이 공연됐다.

특히 청봉악단 가수들은 공훈국가합창단 단원들과 함께 러시아 연가곡 '평화를 위하여'를 비롯해 '정의의 싸움', '모스크바의 노래', '무명고지에서' 등을 불러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중앙통신은 "청봉악단 가수들은 여성중창 '로씨야처녀노래련곡'도 섬세하고 흥치나는 성악기교와 안삼블로 멋들어지게 형상하여 관람자들을 흥분으로 들끓게 하였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또 "공연이 끝나자 전체 관람자들은 끝없는 격정과 환희에 휩싸여 '최고다', '잘한다'라고 연방 경탄의 목소리를 터치며 궁훈국가합창단과 청봉악단 예술인들이 거둔 공연성과를 축하해주었다"고 덧붙였다.

이고리 모르굴로브 러시아 외무성 부상과 키릴 스체파노프 원동발전성 국무비서 겸 부상, 알렉산드르 마체고라 평양 주재 러시아 대사 등 러시아 각계 인사들이 공연에 초대됐다.

북한 측에서는 김형준 주 러시아 대사를 비롯한 대사관 관계자들이 공연을 관람했다.

경음악단인 청봉악단은 김정은 제1위원장에 의해 만들어졌다. 조선중앙통신은 앞서 "김정은 동지의 원대한 구상과 직접적인 발기해 의해" 악단이 창단됐다고 보도했다.

김정일 시대부터 명성을 얻었던 왕재산예술단의 연주자들과 모란봉악단 중창단 가수들이 악단에 포함됐다. 김정은 제1위원장의 부인 리설주가 운영과 활동 전반을 관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7월 말 창단 소식이 알려진 이후 공연 모습이 외부에 공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공연은 '북-러 친선의 해'를 기념해 마련됐다. 북한과 러시아는 제2차 세계대전 승전 70주년과 한반도 광복 70주년인 올해를 '친선의 해'로 선포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이어가고 있다.

anfour@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9/02 09: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