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35회 가람시조문학상에 서일옥 시인

제35회 가람시조문학상에 서일옥 시인
제35회 가람시조문학상에 서일옥 시인제35회 가람시조문학상에 서일옥 시인
(익산=연합뉴스) 시조시인인 가람 이병기 선생(1891∼1968)의 문학의 정신을 기리고 역량 있는 시조작가를 발굴하기 위한 제35회 가람시조 문학상에 뽑힌 서일옥 시인. 2015.9.1
kan@yna.co.kr

(익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 익산 출신의 시조시인인 가람 이병기 선생(1891∼1968)의 문학의 정신을 기리고 역량 있는 시조작가를 발굴하기 위한 제35회 가람시조 문학상에 서일옥 시인이 뽑혔다.

가람시조문학 신인상에는 한분옥 시인이 선정됐다.

가람시조문학상 심사위원회는 1일 서 시인의 '병산우체국'을 가람시조문학상으로, 한 시인의 '그냥 그런 꽃'을 신인상 수상작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한분순 심사위원장은 "가람 선생의 시 정신을 올바로 계승하고 현대시조로서 미학을 갖춰 시조가 나아갈 방향을 제시한 작품들"이라고 설명했다.

시상은 11월 7일 익산시 여산면 가람 생가에서 개최되는 2015 가람문학제에서 이뤄진다.

가람시조문학상은 한국 현대시조 발전을 위해 1979년에 제정한 우리나라 최고 권위의 시조문학상이다.

가람은 국문학 연구의 초창기에 기틀을 세운 학자로 쇠퇴일로인 시조를 부흥시킨 시인이며 교육자이자 한글운동가다.

k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9/01 14: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