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8월 제조업경기 3년만에 최저…경기부진 우려 다시 증폭(종합2보)

中 8월 제조업경기 3년만에 최저…경기부진 우려 다시 증폭(종합2보) - 1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중국의 8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49.7로 집계됐다고 중국 국가통계국이 1일 발표했다.

이는 시장 전망치인 49.7에 부합했지만 전월(50.0%)보다는 낮은 수치다.

8월 PMI는 2012년 8월(49.2) 이후 3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중국 제조업 PMI는 올해 3월(50.1)부터 5개월 연속 50 이상을 넘었지만 지난달 다시 50 아래로 고꾸라졌다.

PMI는 50을 기준으로 이를 넘으면 경기 확장을, 이에 못 미치면 경기 위축을 의미한다.

생산지수는 51.7로 전월(52.4)보다 하락했고 신규 주문지수는 49.7로 0.2포인트 떨어졌다.

8월 대기업 PMI는 49.9로 전월과 비교해 0.7포인트 하락했다.

중형기업(49.8)의 PMI도 7월보다 0.2포인트 떨어졌지만 소기업의 PMI는 48.1로 1.2%포인트 올랐다.

중국의 8월 비제조업 PMI는 53.4로 전월(53.9)보다 소폭 떨어졌다.

제조업 지수가 3년 만에 최저치로 하락함에 따라 중국 경기의 둔화 우려는 더욱 커질 전망이다.

中 8월 제조업경기 3년만에 최저…경기부진 우려 다시 증폭(종합2보) - 2

중국이 각종 부양책을 쏟아내는데도 제조업 등 각종 경제지표는 나아질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

최근 중국 금융당국은 부양책에도 경기가 살아나지 않자 두 달 만에 기준금리를 다시 내렸다. 중국은 지난해 11월 이후 5번이나 기준금리를 인하했다.

포캐스트의 체스터 리우 연구원은 "8월 PMI의 구성항목 대부분이 전월보다 하락했다는 것은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지난달 25일 부양을 위해 금리를 내린 것이 옳았다는 것을 방증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인민은행은 수출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달 11일 위안화를 전격 평가절하하기도 했다.

옥스퍼드 이코노믹스의 애덤 슬레이터 연구원은 "중국의 성장률 둔화세가 계속되고 중국 정부가 민간 부문의 부채를 떠안으면 재정 여건은 더 나빠질 수 있다"며 "현재 경기 둔화 국면이 더 악화할 위험이 있으며 이는 정부의 재정 여건이 빠른 속도로 나빠질 수 있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중국 경제매체 차이신(Caixin)이 이날 발표한 차이신 제조업 PMI 확정치(8월)는 잠정치(47.1) 수준인 47.3으로 집계됐다.

차이신 제조업 PMI는 2009년 3월 이후 6년5개월 만에 최저로 떨어졌다.

중국의 제조업 지수가 부진하다는 소식에 상하이종합지수는 급락세를 나타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오전 11시 10일 현재 전날보다 4.57% 폭락한 3,059.48을 나타냈다.

中 8월 제조업경기 3년만에 최저…경기부진 우려 다시 증폭(종합2보) - 2

kong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9/01 11:2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