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청와대 '남북 고위급접촉 개최 합의 발표' 전문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남북은 22일 북한의 포격 도발로 남북한 긴장이 높아지고 있는 것과 관련해 판문점에서 고위급 접촉을 하기로 전격 합의했다.

김규현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은 이날 청와대 브리핑에서 "남북은 현재 진행 중인 남북관계 상황과 관련해 오후 6시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김관진 국가안보실장, 홍용표 통일부 장관과 북측에서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 김양건 노동당 비서와 접촉을 가지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다음은 김규현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의 발표 전문

"남과 북은 현재 진행되고 있는 남북 관계 상황과 관련하여 우리 시간 오늘 오후 6시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우리측 김관진 국가안보실장과 홍용표 통일부 장관, 북측의 황병서 총정치국장과 김양건 당 비서가 접촉을 갖기로 오늘 오후 합의했다.

북한은 어제 오후 4시경 김양건 당비서 명의 통지문을 통해 김관진 국가안보실장과 김양건 당 비서와의 접촉을 제의해 왔으며 이에 대해 우리 측은 같은 날 6시경 김관진 국가안보실장 명의로 김양건 당비서가 아닌 황병서 총정치국장이 접촉에 나오라는 수정 통지문을 보냈다.

이러한 우리측 수정 제안에 대해 북측은 오늘 오전 9시경 황병서 총정치국장과 김양건 당비서가 나오겠다고 하면서 김관진 국가안보실장과 홍용표 통일부 장관이 나올 것을 요청하였다.

우리 측은 이러한 북측 의견을 받아들여 오늘 오후 6시에 판문점 ‘평화의 집’에서 북측과의 접촉을 가질 것을 제의했으며 북한은 이를 수용했다.

청와대 '남북 고위급접촉 개최 합의 발표' 전문 - 2

jesus786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8/22 15: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