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갤노트5 구매가 최저 57만원·갤S6엣지+ 최저 61만원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이동통신사가 지급하는 각종 보조금을 최대로 받으면 갤럭시노트5는 최저 57만원에, 갤럭시S6엣지+는 최저 61만원에 각각 구입할 수 있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LG유플러스는 월 10만원의 데이터 요금제 선택시 갤럭시노트5 32GB 모델과 갤럭시S6엣지+ 모델에 각각 28만5천원의 공시 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공시 지원금의 15%까지 주는 판매점과 대리점의 추가 지원금까지 고려하면 갤럭시노트5는 57만2천50원에, 갤럭시S6엣지+는 61만1천650원에 각각 구입할 수 있게 됐다.

갤노트5 구매가 최저 57만원·갤S6엣지+ 최저 61만원 - 2

월 5만9천원의 데이터 요금제 선택할 경우 공시지원금을 16만8천원으로 책정했다. 이 때 갤럭시노트5는 70만6천600원, 갤럭시S6엣지+는 74만6천200원이 된다.

SK텔레콤은 월 10만원의 데이터 요금제 선택시 24만8천원의 공시지원금을 준다. 추가 지원금까지 받으면 갤럭시노트5 판매가는 61만4천600원, 갤럭시S6엣지+ 구매가는 65만4천200원이다. 월 5만9천원의 데이터 요금제를 선택하면 13만7천원의 공시지원금을 준다.

KT는 월 9만9천원의 데이터 요금제 선택시 28만1천원의 공시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이 경우 갤럭시노트5는 57만6천650원, 갤럭시S6엣지+는 61만6천250원에 각각 구입할 수 있다.

월 5만9천900원의 데이터 요금제 선택시 공시지원금은 17만원이다.

<표> 이동통신 3사 최저 판매가

(단위:원)

갤럭시S6엣지+ 갤럭시노트5 32GB
출고가 939,400 899,800
SK텔레콤 654,200(248,000) 614,600(248,000)
KT 616,250(281,000) 576,650(281,000)
LG유플러스 611,650(285,000) 572,050(285,000)

※ 월 9만9천∼10만원의 데이터 요금제 선택시, 괄호 안은 공시지원금.

hanj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8/20 07: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