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기교육청 첫 공모 교육장 7명 임용…하반기 인사

(수원=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경기도교육청은 공모 교육장을 포함, 교장·교감 및 교육전문직 697명에 대한 9월 1일자 정기인사를 19일 단행했다.

이번 인사는 교육장 임용제도를 전면 공모제로 전환한 이후 처음으로 가평·광명·용인·광주하남·구리남양주·안양과천·연천 등 교육장 7명을 공모로 발탁했다. 이들 중 4명은 정년 잔여기간이 4년 안팎 남은 교원이다.

내년부터 정년 잔여기간 4년 이상 경우만 교육장에 임용하기로 함에 따라 이번 공모에는 36명이 지원해 5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교장 가운데 40명도 공모로 임용했다. 애초 49개교 교장을 공모로 임용할 계획이었으나 34개교에서 1명만 지원하거나 아예 지원자가 없어 재공모를 했고 재공모에서도 지원자가 없는 학교는 임명제로 전환했다.

이밖에 주요 인사 내용은 직속기관장 임용 3명, 남·북부청사 과장 임용 5명, 장학(교육연구)관 전보·전직 4명, 장학관 신규임용 13명, 교장 중임 77명, 장학관(교육연구관)에서 교장 전직 12명, 장학사(교육연구사)에서 교장 전직 2명, 교장 전보 70명, 교장 승진 160명 등이다.

도교육청은 "학생중심, 현장중심 경기혁신교육을 위해 전문성과 업무추진 능력, 도덕성을 갖춘 인재를 적재적소에 배치한다는 원칙을 적용했다"며 "특히 교육전문직은 현장평가, 교육생애평가, 발표 및 맞춤형 면접 심사 등을 통해 교육철학과 비전, 직무능력에 있어 전문성과 실천의지, 헌신성을 겸비한 인사를 배치했다"고 설명했다.

kt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8/19 15: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