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HD 주총참석 신동주 '경영권 분쟁 끝나지 않았다' 선언

취재진에 "앞으로도 사원·거래처와 함께 할 것"신동빈 주도 안건 찬성 여부 언급 회피

(도쿄=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17일 롯데홀딩스 임시주주총회에서 경영권 분쟁의 '판'을 뒤집는데 실패한 신동주 전 일본 롯데 부회장이 경영권에 대한 의지를 접지 않았음을 시사했다.

NHK에 의하면 이날 주총에 참석한 신동주 전 부회장은 주총 후 현장의 기자들에게 "친족 간의 갈등으로 여러분에게 많은 불안을 안겨드린데 대해 진심으로 사죄한다"고 밝힌 뒤 "앞으로도 동료인 사원과 거래처 여러분과 함께 걸어 가고 싶다"고 말했다.

신 전 부회장은 이날 주총에서 사외이사 선임 및 '규범 경영' 강화 등 동생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주도해 상정한 안건에 찬성했는지 여부는 공개하지 않았다.

이날 오전 9시 30분 도쿄 데이코쿠(帝國) 호텔에서 시작한 주총은 약 15분만에 끝났다고 롯데홀딩스는 밝혔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은 이날 참석하지 않았다.

신동주는 일본롯데 부회장으로 있다가 지난 1월 물러났다. 그 후 지난달 27일 부친 신격호 총괄회장을 내세워 롯데홀딩스 이사 6명 해임을 추진하는 등 상황 반전을 시도했지만 신동빈 회장의 재반격을 허용했다. (취재보조: 이와이 리나 통신원)

롯데HD 주총참석 신동주 '경영권 분쟁 끝나지 않았다' 선언 - 2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8/17 12: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