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전진단 D등급 전주 덕진공원 연화교 철거 추진

활짝 핀 전주 덕진공원 연꽃
활짝 핀 전주 덕진공원 연꽃
(전주=연합뉴스) '창포와 연꽃의 화원'으로 불리는 전북 전주 덕진공원 연꽃이 활짝 폈다.
8일 때마침 비가 내려 만개한 연꽃을 촉촉하게 적셨다. 시민들은 덕진공원을 가로지르는 연화교(길이는 261m)를 거닐며 '순결하고 청순한' 연꽃의 꽃말처럼 어린 시절로 돌아가는 듯하다. 2015.7.8 <<전주시>>DB.
ichong@yna.co.kr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전북 전주시는 덕진공원 연못을 가로지르는 연화교(261m)를 철거하고 바닥이 투명하게 보이는 아치형 다리를 재설치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최근 연화교에 대한 정밀안전진단 용역 결과 긴급 보수·보강이 필요한 'D(미흡)' 등급을 받는 등 안전사고 위험이 크기 때문이다.

1980년 준공된 연화교는 강판형교와 현수교 구조형식으로 덕진공원 연꽃을 구경하는데 제격이었다.

시는 아울러 연화교 중간에 있는 쉼터인 '연화정'도 동반 철거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시는 내년에 8억원을 들여 이들 시설물을 철거한 뒤 2017년 바닥이 투명하게 보이는 아치형 다리를 재가설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ich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8/03 14: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