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배달의민족 "바로결제 수수료 0%"…업계 최초

송고시간2015-07-28 14:42

수수료 낮추고 신사업 확장 계획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음식 배달 애플리케이션인 배달의민족이 업계 최초로 바로결제 수수료를 없앤다.

당장의 수수료 수익을 포기하는 대신 고객 확보에 주력한다는 전략이다.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28일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호텔에서 비전 발표회를 열어 "다음 달 1일부터 바로결제 수수료를 0%로 낮춘다"고 밝혔다.

기존 바로결제 수수료는 지난해 5월 기준 평균 9.5%에서 계속 낮아져 지난달 기준 6.47% 수준이었다.

외부결제 수수료도 현행 3.5%에서 3%로 인하하기로 했다.

배달의민족 전체 매출에서 바로결제 수수료가 자치하는 비중은 약 30%다.

지난해 매출 291억원, 영업손실 150억원을 기록한 상황에서 30% 매출을 포기하겠다는 파격적인 결정인 셈이다.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바로결제 수수료 0%는 지난 1년간 고민한 결과로 업계에서는 첫 도전"이라며 "매출에 타격을 주겠지만 당장의 매출 증대보다 고객을 늘리는 일에 집중해야 오래가는 회사가 된다고 본다"고 말했다.

회사 측은 "바로결제 수수료가 0%가 되면 이에 대한 반사 이익 대부분이 소비자의 혜택으로 돌아갈 것"이라며 "포인트 적립이나 각종 제휴 할인 등 기존의 혜택은 그대로 유지된다"고 전했다.

올해로 서비스 출시 5년을 맞은 배달의민족은 '좋은 음식을 먹고 싶은 곳에서'라는 새로운 비전을 정하고 앞으로 국내 음식 배달 산업을 혁신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러한 사업 목표에 따라 올해 5월 인수한 스타트업인 덤앤더머스는 '배민 FRESH'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반찬, 주스, 샐러드 등 신선식품 정기배달 서비스를 시작한다.

올해 6월 선보여 송파·잠실 지역에서 시범운영 중인 외식 배달 서비스 '배민라이더스'는 다음 달부터 강남에 진출하며, 연내에 서울 주요 지역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우아한형제들은 '배민쿡'이라는 신규 서비스도 선보일 예정이다. 아직 구체적인 윤곽은 밝히지 않았지만 고객이 직접 음식을 조리해 나눠 먹는 방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회사 측은 꽃배달이나 이삿짐센터와 같이 음식과 관련없는 배달 서비스에는 진출할 뜻이 없으며, 앞으로 1∼2년 내 주식공개상장 계획도 없다고 밝혔다.

배달의민족 "바로결제 수수료 0%"…업계 최초 - 2

br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