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오준 대사, 유엔경제사회이사회 의장 선출…한국인 첫 배출

내년 7월까지 임기…유엔무대서 우리나라 위상 높일 이정표
오준 대사, 유엔경제사회이사회 의장 선출
오준 대사, 유엔경제사회이사회 의장 선출(서울=연합뉴스) 유엔 총회와 안보리 등과 함께 유엔 6대 핵심기관의 하나로 꼽히는 유엔 경제사회이사회(ECOSOC) 의장으로 오준 유엔대사가 선출된다. 한국인 ECOSOC 의장은 이번이 처음이며, 유엔 무대에서의 우리나라의 위상을 드높이는 또 하나의 이정표가 될 전망이다.(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유엔 총회와 안보리 등과 함께 유엔 6대 핵심기관의 하나로 꼽히는 유엔 경제사회이사회(ECOSOC) 의장으로 오준 유엔대사가 선출된다.

한국인 ECOSOC 의장은 이번이 처음이며, 유엔 무대에서의 우리나라의 위상을 드높이는 또 하나의 이정표가 될 전망이다.

오는 24일 뉴욕 유엔본부에서 개최 예정인 ECOSOC 조직회의에서 오준 대사가 2016년 회기(7월~2016년7월) 의장으로 선출될 예정이라고 외교부가 22일 밝혔다.

ECOSOC 의장직은 아시아, 서유럽·기타, 동유럽, 중남미, 아프리카 등 5개 지역그룹별로 돌아가면서 맡는다.

ECOSOC 의장단은 유엔 5개 지역그룹을 대표해 1명의 의장과 4명의 부의장으로 구성된다. 2016년 의장단은 한국이 의장국을 맡게 됐으며, 부의장국은 아르헨티나(중남미), 짐바브웨(아프리카), 스위스(서유럽), 에스토니아(동유럽) 등이다.

유엔의 경제, 사회, 개발 등의 이슈를 다루는 ECOSOC은 54개 이사국(임기 3년)으로 구성되며, 28개 산하기구를 총괄·조정하는 기능을 수행한다.

ECOSOC은 개발 의제 이행 촉진, 경제·사회 분야 유엔기구들 간의 협력 조율, 민간을 포함한 시민사회의 참여 활성화 등을 담당하는 기구로, 올해 9월 채택 예정인 새로운 개발 의제의 이행 및 평가체제 수립에 주도적 역할을 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 9월 유엔 개발정상회의에서 향후 15년간 국제사회에 적용될 '2015 이후 개발목표'가 채택될 예정인 가운데 오준 대사가 ECOSOC 의장으로서 활동하게 됨에 따라 빈곤퇴치 및 지속가능 발전 분야에서 우리의 역할을 강화할 것으로 정부는 기대하고 있다.

또 오준 대사의 ECOSOC 의장 수임은 우리 정부의 안보리 비상임이사국(1996~1997년) 수임, 한승수 전 장관의 제56차 유엔총회 의장(2001년9월~2002년9월) 수임,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2006년~) 선출, 임기택 부산항만공사 사장의 국제해사기구(IMO) 차기 사무총장 선출 등에 이어 유엔내 우리의 위상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lkw77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7/22 17:4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