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천공항, 2018년 제2여객터미널에 대한항공 배치

인천공항, 2018년 제2여객터미널에 대한항공 배치
인천공항, 2018년 제2여객터미널에 대한항공 배치(서울=연합뉴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018년에 문을 여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대한항공을 배치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기존 제1여객터미널에 함께 있던 양대 국적 항공사가 제1터미널에 아시아나항공, 제2터미널은 대한항공으로 분리 배치된다. 사진은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의 조감도.(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구정모 기자 =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018년에 문을 여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대한항공을 배치할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이에 따라 기존 제1여객터미널에 함께 있던 양대 국적 항공사가 제1터미널에 아시아나항공, 제2터미널은 대한항공으로 분리 배치된다.

인천공항공사는 모두 4조9천억원을 들여 제2여객터미널, 계류장, 접근도로 등을 건설하는 3단계 확장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2018년에 제2여객터미널이 운영에 들어가면 연간 1천800만명의 여객을 추가로 처리할 수 있다.

전체 여객의 70%는 제1여객터미널이, 나머지 30%는 제2여객터미널이 담당하게 된다.

인천공항공사는 제2여객터미널에 대한항공뿐 아니라 외항사, 저비용항공사 등도 순차적으로 배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항공사 전면 재배치에 따라 기존 제1여객터미널도 시설 및 환경 개선 작업을 벌여 새롭게 재개장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이번 선정을 계기로 인천공항공사 측과 제2여객터미널의 운영방향과 이전 조건 등을 협상하겠다고 밝혔다.

또 인천공항공사와 함께 제2여객터미널에 첨단 IT 기술을 접목하고 각종 편의시설을 확충해 차별화된 항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덧붙였다.

아시아나항공은 "제2여객터미널 배치에 선정되지 못해 매우 아쉽다"면서도 "2018년 제1여객터미널 내 재배치 작업을 철저히 준비해 고객서비스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pseudoj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7/22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