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노벨 물리학상 수상자 일본계 난부 요이치로 별세

(도쿄=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2008년 노벨 물리학상을 받은 일본계 미국인 난부 요이치로(南部陽一郞) 시카고대 명예교수가 지난 5일 급성 심근 경색으로 별세했다고 교도통신 등 일본 언론이 17일 보도했다. 향년 94세.

자연계 성립 과정을 설명하는 소립자 이론의 대가인 고인은 '자발적 대칭성 깨짐'의 메커니즘을 규명한 공로로 2008년 고바야시 마코토(小林誠), 마스카와 도시히데(益川敏英) 등 다른 일본인 2명과 노벨 물리학상을 공동수상했다.

1921년 도쿄에서 태어나 1941년 박사학위를 받은 뒤 1950년 오사카시립대 물리학 교수로 임용됐지만 같은해 미국 고등연구소(Institute for Advanced Study)로 이직했다.

1970년 미국 시민권자가 된 고인은 1958년부터 1991년까지 시카고대에서 교수로 재직했다.

노벨 물리학상 수상자 일본계 난부 요이치로 별세 - 2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7/17 14: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