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북 성주군 백천서 물고기 1천500여마리 폐사

폐사한 물고기
폐사한 물고기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대구지방환경청은 경북 성주군 선남면 백천에서 물고기가 집단 폐사해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대구지방환경청은 지난 14일 오전 10시 45분께 백천 하류에서 물고기 1천500여 마리가 폐사한 것을 발견하고 모두 거둬들였다.

죽은 물고기는 누치, 잉어, 강준치 등이며 대부분이 강바닥에 서식하는 어종인 누치다.

물고기가 집단 폐사하자 대구지방환경청은 사고지점 하류 취·정수장에 이를 알리고, 안전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정수 처리 등에 힘써달라고 요청했다.

또 정확한 폐사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독성검사를, 경북보건환경연구원에 수질 분석을 의뢰했다.

ms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7/15 23: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