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제물리올림피아드서 한국학생 1위 휩쓸어(종합)

송고시간2015-07-13 17:36

개인종합·이론·실험서 모두 1위…국가순위에선 중국 이어 종합 2위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인도 뭄바이에서 7월 5∼12일 열린 2015년 '국제 46회 국제물리올림피아드'에서 한국 학생들이 개인 종합 1위, 이론 부문 1위, 실험 부문 1위를 모두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우리나라가 1992년 이 대회에 출전한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그러나 국가 순위에서는 금메달 4개, 은메달 1개로 금메달 5개를 딴 중국에 밀려 아쉽게도 종합 2위에 그쳤다.

13일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에 따르면 이번 대회에서 김태형(서울과학고3)군이 개인 종합 1위, 이론 부문 1위를 차지했다.

또 김솔(경기과학고3)군은 실험 부문 1위의 성적을 거뒀다.

김준휘(서울과학고2)군과 하현수(서울과학고3)군도 금메달을, 최서우(서울과학고3)군은 은메달을 각각 수상했다.

이번 대회에는 85개국에서 382명이 참가해 경쟁을 벌였다. 중국이 금메달 5개를 따 종합 1위에 올랐고 우리나라는 대만, 러시아, 미국과 함께 2위를 달성했다.

국제물리올림피아드는 실험(20점)과 이론(30점) 등 총 50점 만점으로, 각각 5시간씩 진행된다.

분야별 성적을 합산해 종합성적을 매기고 이에 따라 금·은·동메달 수상자를 선정하는데 한국 학생들이 종합성적은 물론 부문별 성적에서도 모조리 세계 1등을 거머쥔 것이다.

올해 실험 문제는 세계 빛의 해인 올해를 기념해 광학 분야에서, 이론 문제는 태양 에너지와 극값의 원리, 원자로 분야에서 각각 출제됐다.

미래부 관계자는 "국제물리올림피아드를 통해 기초과학 분야에서 잠재력과 가능성을 갖춘 과학영재를 지속적으로 발굴·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국제물리올림피아드서 한국학생 1위 휩쓸어(종합) - 2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