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티몬 "샤오미 열풍에 中가전매출 2.7배 증가"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소셜커머스 티켓몬스터(티몬)는 중국 IT기업 '샤오미'가 인기를 끌면서 올해 상반기 중국 가전 브랜드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7배가량 늘었다고 2일 밝혔다.

티몬의 '휴대전화·액세서리' 분야에서 샤오미가 차지하는 매출 비중은 지난해 상반기 1%에 불과했지만 올해 상반기에는 25%를 넘어섰다. 특히 샤오미 보조배터리는 티몬에서 판매되는 보조배터리 판매량의 89%를 차지할 정도로 인기다.

샤오미발 중국 가전 브랜드 열풍으로 티몬이 판매하는 중국 브랜드 가전상품 딜 수는 전년보다 2.5배 증가했고 매출은 2.7배가량 증가했다.

티몬은 샤오미의 인기 요인으로 가격과 성능, 입소문을 꼽았다.

저렴한 가격에 우수한 품질을 갖췄다는 평가가 SNS 등을 통해 빠르게 확산되며 샤오미 보조배터리가 해당 부문 1위를 차지했고 이 같은 인기가 웨어러블 밴드, 이어폰 등 다른 주변기기로까지 확장됐다는 것이다.

티몬은 "그동안 중국 IT·가전제품의 성능에 대해 소비자 만족도는 그리 높지 않았지만 최근 가격 경쟁력과 뛰어난 성능을 갖춘 중국산 제품들이 잇달아 등장하면서 '중국산'의 편견을 깨고 있다"고 밝혔다.

티몬 "샤오미 열풍에 中가전매출 2.7배 증가" - 2

gatsb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7/02 10: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