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여고생 상습 성추행 고교 교사에 실형 선고

(대전=연합뉴스) 한종구 기자 = 여고생 제자를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50대 고교 교사에게 징역 1년 6개월의 실형이 선고됐다.

대전지법 제12형사부(부장 강문경)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교사 송모(53)씨에게 징역 1년 6월과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40시간 이수를 선고했다고 1일 밝혔다.

송씨는 대전 중구 한 고등학교 교사로 재직하던 지난 2013∼2014년 자신이 가르치던 여고생 23명의 가슴과 엉덩이를 만지거나 끌어안는 등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학생을 보호하고 지도해야 할 교사가 신뢰관계를 악용해 제자 다수를 강제로 추행해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며 "피해자들이 입은 성적 수치심이 상당하고, 피해자들의 성적 정체성 및 자아 형성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보인다"고 실형 선고 이유를 밝혔다.

jk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7/01 16: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