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진투자 "삼성 바이오 기업가치 상승…합병 정당성 제공"

송고시간2015-06-30 08:44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유진투자증권은 30일 삼성 바이오부문의 기업가치 상승이 삼성물산[000830]과 제일모직[028260]의 합병에 대한 정당성을 제공할 것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한병화 연구원은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자회사인 삼성바이오에피스가 해외 증시에 상장되면 대규모 추가 투자가 용이해져 파이프라인 개발이 빨라지고 바이오 가치가 객관화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유진투자증권은 삼성 바이오 부문(삼성바이오로직스+삼성바이오에피스)의 기업 가치를 2020년 실적 기준으로 12조4천억원으로 추정했다.

한 연구원은 "바이오 부문의 기업 가치 상승이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낮은 합병비율을 충분히 상쇄시켜 기존 주주들이 합병 삼성물산을 보유하는 것이 유리하다고 판단할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제일모직과 삼성물산은 삼성바이오로직스 지분 46.3%, 4.9%를 각각 보유하고 있다.

한 연구원은 이어 "합병법인의 기업가치 산정에 바이오업체의 높은 밸류에이션(평가가치)이 적용되는 것은 당연하다"며 "이는 합병이 성사되지 않으면 누릴 수 없는 기업가치의 상승"이라고 덧붙였다.

hanajj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