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선호하는 드라마 주연배우 1위는…男 김수현-女 공효진

코바코, 지상파 3사 드라마 시청 3천655명 조사최고 커플 '김수현-전지현', '지성-황정음', '소지섭-공효진' 순
공효진-김수현
공효진-김수현배우 공효진과 김수현이 5월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더라움에서 열린 KBS 2TV 새 드라마 '프로듀사'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시청자들이 드라마의 주연으로 선호하는 남자배우는 김수현, 여자배우는 공효진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코바코)는 4월 19일∼5월 2일 지상파 3사의 드라마를 즐겨보는 수도권의 13∼59세 남녀 3천655명을 상대로 드라마 주연배우 선호도를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1일 밝혔다.

그 결과 남자배우로는 김수현(33.6%), 지성(27.0%), 차승원(24.9%), 조인성(19.9%), 김명민(18.8%)이 차례로 1∼5위에 올랐다.

여자배우 중에서는 공효진(34.8%), 하지원(31.8%), 이보영(24.2%), 전지현(22.7%), 문채원(16.9%) 순으로 가장 높은 선호도를 나타냈다.

다만, 선호도는 응답자의 성별에 따라 다소 달라 남성 응답자는 남자배우로 차승원(33.9%), 김명민(32.9%), 김수현(27.8%)을 많이 지목했고, 여자배우로는 하지원(29.2%), 문채원(26.1%), 공효진(22.4%)을 많이 꼽았다.

여성 응답자는 남자배우로 김수현(36.6%), 지성(32.6%), 차승원(20.1%)을, 여자배우로는 공효진(41.5%), 하지원(33.2%), 이보영(29.9%)을 상위에 올려 다소 다른 양상이었다.

또 최고의 커플로는 '김수현-전지현'(12.5%)이 뽑혔고, 다음으로 '지성-황정음'(10.1%), '소지섭-공효진'(7.6%) 등이 그 뒤를 이어 이미 드라마에서 호흡을 맞췄던 커플들이 높은 지지를 받았다.

공효진-김수현
공효진-김수현배우 공효진과 김수현이 5월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더라움에서 열린 KBS 2TV 새 드라마 '프로듀사'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시청자 7천543명을 상대로 한 프로그램 몰입도(PEI) 조사에서는 KBS의 드라마 '착하지 않은 여자들' 등 14개 프로그램이 몰입도가 높은 S등급으로 선정됐다.

프로그램 몰입도는 시청률과 달리 프로그램에 대한 몰입 정도를 측정하는 지수다. 프로그램을 보면서 자리를 뜨지 않았다거나 TV에서 눈을 떼지 않는 정도를 평가해 산출한다.

S등급은 프로그램 몰입도가 높은 프로그램들 중에서도 상대적으로 몰입도가 더 높은(상위 16%) 프로그램이다.

S등급으로 선정된 프로그램은 KBS의 '그래도 푸르른 날에' '착하지 않은 여자들' '후아유-학교 2015' '불후의 명곡 전설을 노래하다'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등 5개, MBC의 '무한도전' '경제매거진M' '시사매거진 2580' '화정' 'MBC 다큐스페셜' '앵그리맘' 등 6개였다.

또 SBS에서는 '그것이 알고 싶다' '일요일이 좋다-아빠를 부탁해' '풍문으로 들었소' 등 3개 프로그램이 S등급으로 뽑혔다.

4월에 새로 방영된 예능 프로그램을 상대로 '앞으로도 시청하고 싶은지' '다른 사람에게 추천하고 싶은지'를 물은 결과 KBS '이욱정 PD의 요리인류 키친'이 시청 전망이 가장 높은(71.0) 것으로 나타났다.

MBC의 '마이 리틀 텔레비전'(69.4)과 '복면가왕'(66.8%)이 그 뒤를 이었다.

sisyph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5/21 16: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