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어린이날 장난감 선물 1위는 日 '요괴워치'

국산 '터닝메카드'도 약진…파워레인저·또봇은 밀려나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올해 어린이날을 앞두고 대형마트에서 아이들 선물용으로 가장 인기를 끈 장난감은 단연 일본산 '요괴워치'였다.

원활하지 않은 공급에도 불구, 요괴워치는 최근 수년간 장난감 시장을 지배해온 '전통 강자' 파워레인저·또봇 등을 가볍게 따돌렸다.

3일 롯데마트에 따르면 지난달 15일부터 30일까지 단일품목별 완구 판매 순위(매출액 기준)를 집계한 결과, 1위와 2위를 모두 '요괴워치'(1위 요괴워치 스페셜·2위 DX 요괴워치)가 차지했다.

요괴워치는 같은 이름의 일본 애니메이션에 등장하는 손목시계 형태의 완구(반다이 제작)로, 국내뿐 아니라 일본에서도 품귀 사태로 화제가 됐다.

세 번째로 많이 팔린 장난감은 국산 애니매이션을 바탕으로 제작된 변신·합체로봇 완구 '헬로카봇 펜타스톰'이었다.

지난해 12월 출시된 헬로카봇 펜타스톰은 관련 애니매이션 방영과 뮤지컬 등의 인기에 힘입어 올해 1월, 2월 완구 시장 '왕좌'에 올랐으나 3월부터 요괴워치에 자리를 내준 뒤 최대 대목인 어린이날을 앞두고 결국 3위까지 밀려났다.

지난해 크리스마스 시즌 '품절 사태'의 주인공이었던 일본산 '파워레인저 다이노포스' 시리즈는 5위(다이노포스 DX 티라노킹)·10위(다이노포스 가브리볼버)에 이름을 올리며 겨우 체면을 차렸다.

더 앞서 재작년 크리스마스에 최고의 인기를 누렸던 국산 변신·합체 로봇 '또봇'의 경우 아예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반면 현재 공중파가 방영하는 국산 애니매이션 '터닝메카드' 관련 장난감은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카드와 만나면 로봇으로 변신하는 미니카 '터닝메카드' 시리즈는 매출 기준으로 최근 2주일동안 4위(터닝메카드 LX스페셜 세트)·6위(터닝메카드 피닉스)·8위(터닝메카드 슈마)·9위(터밍메카드 타나토스)를 휩쓸었다.

롯데마트 관계자는 "완구시장에서 지난해 또봇과 파워레인저 다이노포스, 올해 초 헬로카봇과 파워레인저 다이노포스가 1, 2위를 다퉜다면 지난 2월 이후로는 국내 채널에서 관련 애니매이션이 방영되면서 요괴워치의 독주가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롯데마트는 어린이날을 맞아 오는 6일까지 요괴워치를 비롯한 300여가지 인기 완구를 최대 50%까지 할인 판매할 예정이다.

어린이날 장난감 선물 1위는 日 '요괴워치' - 2


<롯데마트 최근 2주(4월 15~30일) 장난감 판매 순위(매출 기준)>

순위 상품명
1 요괴워치 스페셜
세트
2 DX
요괴워치
3 헬로카봇
펜타스톰
4 터닝메카드
LX스페셜 세트
5 다이노포스
DX티라노킹
6 터닝메카드
피닉스(레드)
7 DX
위저드라이버
8 터닝메카드
슈마(레드)
9 터닝메카드
타나토스(검정)
10 다이노포스
가브리볼버


shk99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5/03 06: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