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NYT에 '진주만 공격' 광고…'아베 총리 과거사 사과' 촉구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 기획·치킨마루 광고비 후원
뉴욕타임스에 '진주만 공격' 광고 …아베 총리에 '과거사 사과'촉구
뉴욕타임스에 '진주만 공격' 광고 …아베 총리에 '과거사 사과'촉구
(뉴욕=연합뉴스) 박성제 특파원 = 미국의 뉴욕타임스에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과거사 사과'를 촉구하는 광고가 28일(현지시간) 실렸다. 한국 홍보 전문가인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기획한 이 광고는 1941년 12월 7일 일본의 공격으로 검은 연기가 뒤덮인 하와이 진주만의 사진을 배경으로 'Attack on Pearl Harbor'(진주만 공격)라는 제목이 붙었다. 광고를 들고 있는 서경덕 교수. sungje@yna.co.kr

(뉴욕=연합뉴스) 박성제 특파원 = 한국 홍보 전문가인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일본 아베 신조 총리의 '과거사 사과'를 촉구하는 광고를 28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에 게재했다.

광고는 A섹션 국제면(8면) 하단에 'Attack on Pearl Harbor'(진주만 공격)라는 제목으로 실렸으며, 1941년 12월 7일 일본의 폭격으로 하와이의 진주만이 검은 연기로 뒤덮인 사진을 배경으로 삽입했다.

'미국 진주만 폭격을 기억하십니까?'로 시작되는 문안은 일본이 2차 세계대전을 통해 여러 국가에 큰 피해를 줬으며 특히 전 세계의 일본군 위안부에게 아직 사죄와 보상을 하지 않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어 29일 아베 총리가 미국 상·하원 합동연설을 한다는 사실을 거론하며 '의회에서 위안부에게 사죄와 보상을 하겠다는 약속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독일이 국제사회에서 존경받는 이유는 전쟁 범죄에 대한 진심 어린 반성과 사죄로 진정성을 보여줬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서 교수는 "아베 총리의 미국 의회 연설을 앞두고 과거사에 대한 진심 어린 반성이 없는 일본의 모습을 널리 알리고 세계적인 여론을 통해 일본 정부를 압박해 나가고 싶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이번 광고는 서 교수와 함께 '대한민국 역사 바로 알리기' 캠페인을 펼치는 치킨마루에서 광고비 전액을 후원했고 국내외 광고 전문가 및 디셀, 청년시대 등 다양한 청년기업들이 제작에 힘을 모았다.

서 교수는 지금까지 뉴욕타임스, 월스트리트저널, 워싱턴포스트 등 미국 주요 신문에 독도, 동해, 일본군 위안부 등과 관련한 일본의 역사 왜곡을 반박하는 광고를 30여 차례 집행했다.

한편, 서 교수는 지난주 '아시아 국가의 번영이 일본의 원조 덕분'이라는 일본의 역사 왜곡 동영상에 대한 '반박 동영상'을 제작해 유튜브(http://fa.do/q9B)에 공개했으며. 이를 미국 상·하원 의원 모두에게 보내 일본의 역사 왜곡 현황을 알리기도 했다.

NYT에 '진주만 공격' 광고…'아베 총리 과거사 사과' 촉구 - 2

sungj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4/29 03: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