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대사 습격' 김기종, "몸 아프다" 현장검증 거부

현장검증 거부한 김기종씨
현장검증 거부한 김기종씨(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습격해 구속된 김기종씨가 23일 오후 현장검증을 위해 서울 세종문화회관에 도착했으나 거부 의사를 밝힌 뒤 차에서 내리지 않고 돌아가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흉기로 공격해 구속 수감 중인 김기종(55·구속) 씨가 몸이 불편하다는 이유로 23일 오후에 열린 현장검증을 거부했다.

이로써 서울지방경찰청 미국대사 피습사건 수사본부가 이날 오후 2시부터 범행 현장인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실시하려던 현장검증은 오후 2시 30분께부터 김씨 없이 반쪽짜리로 진행됐다.

현장검증 거부하고 떠나는 김기종씨
현장검증 거부하고 떠나는 김기종씨(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습격해 구속된 김기종씨(그림자)가 23일 오후 현장검증을 위해 서울 세종문화회관에 도착했으나 거부 의사를 밝힌 뒤 차에서 내리지 않고 돌아가고 있다. 2015.3.23
hama@yna.co.kr

김씨를 태운 호송차량은 이날 서울구치소를 출발해 오후 2시 26분께 세종문화회관 뒤편 주차장에 모습을 드러냈지만, 김씨가 참여 거부의사를 밝혀 결국 오후 2시 34분께 다시 서울구치소로 돌아갔다.

이 과정에서 검찰과 경찰 관계자들이 김씨를 설득했으나 김씨는 완강히 거부하며 하차하지 않겠다고 버틴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김씨가 몸이 아프다며 현장 검증 참석 거부 의사를 밝혔다"면서 김씨 없이 목격자들과 함께 현장 검증을 실시했다.

'김기종씨 현장검증 거부의사 밝혀'
'김기종씨 현장검증 거부의사 밝혀'(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습격해 구속된 김기종씨에 대한 현장검증이 열릴 예정이었던 23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경찰 관계자가 김씨가 거부 의사를 밝혔다며 설명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앞으로 수사는 검찰과 협의 하에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경찰은 이날 검찰 수사관 참관 하에 행사 주최 측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협) 관계자와 목격자, 사건 현장에 있었던 경찰관 등 10여명을 불러 이동 동선 등 사건 당시의 구체적인 상황을 검증했다.

지난 14일 오전 경찰로부터 김씨의 신병을 넘겨받은 서울중앙지검 특별수사팀(팀장 이상호 2차장검사)은 김씨의 범행 동기와 배후 등을 조사하고 있다.

검찰은 애초 23일로 만료되는 김씨의 구속기간을 다음 달 2일까지로 연장하고 보강수사를 벌이고 있다.

s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3/23 15: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