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 500만 넘었다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매튜 본 감독의 영화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가 개봉 37일째인 19일 누적관객수 500만명을 돌파했다.

수입·배급사인 이십세기폭스코리아는 이 영화가 이날 오후 6시를 기준으로 누적관객수 500만2천264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11일 개봉한 영화는 청소년관람불가 외화라는 한계에도 개봉 6주차인 현재까지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하며 흥행 중이다.

앞서 개봉 18일째인 지난달 28일 역대 청소년관람불가 외화 최고 흥행작이었던 '300'(2007·292만)의 기록을 8년 만에 깬 데 이어 역대 청소년관람불가 외화 중 처음으로 누적관객수 300만명을 돌파했다.

영국 신사의 절도 있는 액션이 재기발랄한 상상력과 버무려진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는 개봉 33일째 '신세계'(2013·468만명)와 '범죄와의 전쟁: 나쁜 놈들 전성시대'(2012·472만명)를 제치고 역대 청소년관람불가 영화 흥행작 5위로 올라섰다.

이대로라면 이번 주말에 흥행작 4위인 '추격자'(2008·507만)도 '추격'할 것으로 보인다.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는 실패한 인생을 살던 거리의 소년(태런 애거튼)이 전설적 베테랑 요원(콜린 퍼스)에게 스카우트돼 상상을 초월한 훈련에 참여하게 되면서 최악의 악당 발렌타인(사무엘 L.잭슨)에게 맞서게 되는 내용의 스파이 액션물이다.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 500만 넘었다 - 2

hanajja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5/03/19 18: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