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베 "도쿄올림픽 '부흥 올림픽'으로 만들 것"

송고시간2015-03-10 21:56

동일본대지진 4주기 앞두고 기자회견서 밝혀

아베 총리 기자회견(AP.연합뉴스)

아베 총리 기자회견(AP.연합뉴스)

(도쿄=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10일 2020년 도쿄 하계 올림픽·패럴림픽을 "어떻게 해서든 '부흥 올림픽'으로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동일본대지진(2011년 3월11일) 4주기를 앞두고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하며 올림픽을 재해지역인 도호쿠(東北)의 진흥으로 연결시키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이와 관련, 아베 총리는 성화 봉송로 선정을 포함한 대회 개최 기본계획을 검토할 때 대지진 피해지역인 이와테(岩手), 미야기(宮城), 후쿠시마(福島) 등 3개 현과 도쿄도, 정부가 머리를 맞대게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아베 총리는 또 2016년도부터 5년간의 부흥 사업을 지원하는 새로운 구조를 여름까지 책정하기로 했다. 더불어 후쿠시마 재생을 위한 정책 패키지를 5월에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후쿠시마(福島) 제1원전의 오염수 유출 문제에 대한 추가 대책을 마련할 것을 유관 당국에 지시했다고 소개했다.

jh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