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초부터 심상찮은 수입차 돌풍…월간 최다등록 경신(종합)

송고시간2015-02-05 10:03

1월 수입차 등록 1만9천930대…작년보다 34.2%↑

연초부터 심상찮은 수입차 돌풍…월간 최다등록 경신(종합) - 1

(서울=연합뉴스) 현윤경 기자 = 지난달 수입차 신규등록이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1월 수입차 신규 등록 대수가 1만9천930대로 집계됐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작년 1월보다 34.2%, 지난해 12월보다는 16.4% 늘어난 것으로 종전 최다기록인 작년 7월(1만8천112대)를 넘어서는 사상 최고 수치다.

브랜드별로는 메르세데스-벤츠가 4천367대로 1위를 차지했고, 아우디(3천550대), BMW(3천8대), 폴크스바겐(3천3대), 포드·링컨(909대), 도요타(647대), 렉서스(520대), 랜드로버(488대), 크라이슬러(475대), 혼다(457대), 푸조(445대), 닛산(433대), 볼보(421대), 미니(349대) 등이 뒤를 이었다.

베스트셀링 모델은 807대 팔린 아우디 A6 35 TDI가 차지했다. 폴크스바겐의 파사트 2.0 TDI(791대)와 티구안 2.0 TDI 블루모션(767대)은 나란히 2, 3위에 올랐다.

연초부터 심상찮은 수입차 돌풍…월간 최다등록 경신(종합) - 2

배기량별로는 2천cc 미만이 52.1%(1만377대)로 절반을 넘겼고, 2천~3천cc 37.9%(7천555대), 3천~4천cc 6.7%(1천335대), 4천cc 이상 3.2%(642대) 등으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유럽 81.7%(1만6천280대), 일본 11.1%(2,219대), 미국 7.2%(1천431대) 순이었다.

연료별로는 디젤이 68.1%(1만3천573대)로 여전히 높게 나타난 가운데 가솔린 28.5%(5천683대), 하이브리드 3.3%(653대), 전기 0.1%(21대) 순이었다.

개인 구매와 법인 구매 비중은 각각 58.5%(1만1천662대), 41.5%(8천268대)로 집계됐다. ▲

윤대성 KAIDA 전무는 "1월 수입차 시장은 일부 브랜드의 물량 확보와 신차 효과 등으로 전월 대비 늘어났다"고 설명했다.

ykhyun1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