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野 "헌재 결정, 무겁게 받아들여"

헌법재판소 통합진보당 해산 결정
헌법재판소 통합진보당 해산 결정(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19일 서울 종로구 재동 헌법재판소 대심판정에서 열린 통합진보당에 대한 정당해산심판 청구 선고에서 박한철 헌재소장이 헌법재판소 해산 결정의 요지가 담긴 주문을 읽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송진원 기자 = 새정치민주연합은 19일 헌법재판소의 통합진보당 해산 결정에 대해 "무겁게 받아들인다"는 입장을 밝혔다.

박수현 대변인은 헌재 결정 직후 기자들과 만나 "헌재의 결정을 무겁게 받아들이지만 헌법 가치와 민주주의 기초인 정치 결사의 자유가 훼손된 것은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했다.

또 "비대위원장을 비롯한 비대위원과 전략 단위에서 이 문제를 무겁게 받아들이고 있고 깊이 시간을 갖고 논의하고 숙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새정치연합은 지도부 논의를 거친 뒤 대변인을 통해 공식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에 앞서 우윤근 원내대표는 헌재 결정이 내려지기 전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 "헌재 결론이 어떻든 결정은 존중돼야 한다"면서도 "그러나 사법의 정치화도 문제지만 정치의 사법화도 경계해야 한다"고 말했다.

s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12/19 11: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