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축구> 이랜드, 우선지명 선수 11명 공시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내년부터 프로축구 K리그 챌린지(2부리그)에 참가하는 서울 이랜드FC가 2015년 신인선수 드래프트에 앞서 우선 지명 선수 11명을 공시했다.

이랜드는 21일 "대학졸업예정 선수 4명과 대학졸업선수 3명, 일본 무대에서 뛰는 선수 4명 등 총 11명을 우선 지명선수로 뽑았다"고 밝혔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신인선수 선발 드래프트에 앞서 신생팀에 한해 드래프트를 신청한 선수 가운데 15명을 우선 지명할 수 있는 권한을 주고 있다. 이랜드는 총 15명의 인원 가운데 11명을 뽑았다.

이번에 우선지명한 선수 중에는 2012년 런던 올림픽을 앞두고 올림픽 대표팀에서 공격형 미드필더로 뛰었던 김영근(가타레 도야마)이 눈에 띈다. 당시 숭실대 소속이던 김영근은 2011년 8월까지 '홍명보호'에 소집됐지만 끝내 최종 명단에는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2011년 12월 일본 J리그 알비렉스 니가타로 이적한 김영근은 이번 시즌 J2리그(2부리그)인 가타레 도야마에서 뛰다가 드래프트에 신청해 이랜드 유니폼을 입게 됐다. 이밖에 U-20 대표선수로 뛰었던 오창현(아비스파 후쿠오카)도 K리그에 첫발을 내딛게 됐다.

◇ 서울 이랜드FC 우선지명 선수(11명)

▲DF= 구대엽(광주대) 조향기 전현재(이상 광운대) 오창현(아비스파 후쿠오카) 김민제(에히메FC) 이정필(울산대)

▲MF= 김영근(가타레 도야마) 윤성열(마츠모토 야마가FC) 전민광(중원대)

▲FW= 조우진(한남대) 최오백(조선대)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11/21 16: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