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나진-하산 프로젝트 내달 시범운송…석탄 3.5만t 반입

러시아 극동 하산과 연결된 나진-하산 철도의 북한 두만강역 인근에 서 있는 북한 화물 열차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러시아 극동 하산과 연결된 나진-하산 철도의 북한 두만강역 인근에 서 있는 북한 화물 열차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차대운 기자 = 남·북·러 3각 협력 사업으로 추진되는 나진-하산 프로젝트의 본 계약에 앞서 내달 시범 운송이 이뤄진다.

통일부 당국자는 14일 "11월 중 러시아산 석탄 3만5천t을 나진항을 경유, 포항항으로 반입해 포스코로 가게 할 예정"이라며 "사업 추진을 위해 정부가 필요한 지원을 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류길재 통일부 장관도 전날 통일준비위원회 보고에서 "두 차례 현장방문 실사를 통해 사업 타당성 조사가 이뤄져 11월 중에는 시범 운송사업이 추진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번 시범 운송 때 반입되는 석탄은 포스코에서 제철 공정에 사용될 예정이다.

시범 운송에 쓰일 선박은 아직 확정된 것은 아니지만 러시아, 중국 등 제3국의 것이 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해졌다.

코레일·포스코·현대 등 3사로 구성된 우리 기업 컨소시엄은 러시아 하산∼북한 나선 철도 개·보수 및 나진항 3호 부두 현대화 사업인 나진-하산 프로젝트 참여를 추진하고 있다.

2008년 7대 3의 지분 구조로 설립된 러시아와 북한의 합작기업인 '라선콘트란스'의 러시아측 지분 절반을 사들이는 우회 투자 방식이다.

우리 기업들은 올해 두 차례 나진항과 하산∼나진 철도 54㎞ 구간의 현장 조사를 마치고 연내 타결을 목표로 러시아측과 본격적인 가격 협상을 진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정부는 러시아와 남북한의 물류망을 통합하는 나진-하산 프로젝트가 우리 정부가 추진하는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정책의 첫 가시적 성과물일 될 것이라는 기대 속에서 5·24 대북제재 조치의 예외로 규정하고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ch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10/24 15: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