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2층 버스 국내 첫 대중교통 투입…11월 시험 운행

수원·남양주·김포 출발 광역버스 3개 노선 투입
2층 버스 국내 첫 대중교통 투입…11월 시험 운행0

(의정부=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도는 11월 중순 광역버스 노선에 2층 버스를 투입, 3주간 시험 운행한다고 6일 밝혔다.

2층 버스를 실제 대중교통 노선에 투입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수원·남양주·김포 등에서 출발하는 광역버스 노선 중 3개 노선을 선정, 1주일씩 시험 운행한다.

이번에 투입될 2층 버스는 79인승이다.

영국 알렉산더 데니스(ADL)사에서 만든 엔비로(Enviro)500 모델로 길이 12.86m, 폭 2.55m, 높이 4.15m 크기다. 11월 8일 평택항을 통해 들어온다.

정부의 광역버스 입석 금지 조치 이후 출퇴근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승객 수송 능력이 뛰어난 2층 버스를 도입하자는 의견이 많았다.

이에 도는 국토교통부, 교통안전공단 등과 함께 2층 버스 시험 운행을 거쳐 국내 적용 여부를 검토하기로 했다.

도의 한 관계자는 "시험 운행 기간 승객과 운전자 처지에서 다양한 평가를 진행할 것"이라며 "국내 교통사정에 적합한 버스 기종도 판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국내에는 2층 버스 23대가 있으나 대부분 43인승이며 관광용으로 운행되고 있다.

k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10/06 09: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