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카카오 '선물하기' 사용자 중심 서비스로 업그레이드

유효기간 연장하고 환불신청 기능 탑재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카카오의 '선물하기' 서비스가 사용자 중심에서 더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강화됐다.

카카오는 '선물하기' 서비스에 유효기간 연장과 환불 신청을 손쉽게 할 수 있는 기능을 탑재했다고 2일 밝혔다.

카카오는 지난 7월 1일부터 쿠폰 구매-유효기간 연장-환불 절차를 간소화 및 일원화하는 방식으로 서비스 구조를 개선했다.

서비스 개편 이후 판매된 모바일 쿠폰의 사용기간이 만료되면 각 쿠폰 페이지 하단에 마련된 버튼을 눌러 '유효기간 연장'과 '환불 신청'을 간편하게 할 수 있다.

환불 신청 시 필요한 본인 인증과 현금을 돌려받을 계좌번호 입력도 한 번에 처리할 수 있다.

고객이 사용 기간이 만료된 쿠폰에 대해 현금 환불을 신청하지 않을 경우 돌려 받아야 할 금액만큼 카카오포인트로 자동 환불해주는 정책도 본격화된다.

카카오포인트는 '선물하기'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선물 받은 모바일 쿠폰 내용과 사용 현황을 한눈에 확인하고 관리하는 '선물함' 안내 기능도 대폭 강화했다.

쿠폰별로 사용 가능 기간을 전면에 명시하고 유효기간 만료 순으로 쿠폰을 보여줘 사용 기간이 얼마 남지 않은 쿠폰을 더 쉽고 빠르게 확인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선물함' 탭에서 바로 미사용 쿠폰만 따로 모아 보여주는 미리 보기 기능도 보강했다.

이 외에도 카카오는 '선물하기' 서비스 전반에 걸쳐 사용자 인터페이스(UI)를 개편,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선물하기' 홈은 다양한 상황 별, 테마 별로 선물하기 좋은 상품을 추천해주는 페이지로 업그레이드됐다.

한편 카카오는 7월부터 더 많은 중소 쿠폰사가 '선물하기'에 상품을 공급할 수 있도록 문호를 개방해 현재 13개의 중소 쿠폰업체가 상품을 공급하고 있다.

카카오는 '선물하기'에 참여하는 중소 사업자들을 위해 지원책을 강화하는 한편 다양한 파트너사들의 참여를 지속적으로 늘려나갈 방침이다.

카카오 '선물하기' 사용자 중심 서비스로 업그레이드 - 2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9/02 11: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