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재인, 오후 입장발표…단식중단할 듯

송고시간2014-08-28 12:53

단식 중인 문재인 의원
단식 중인 문재인 의원

단식 중인 문재인 의원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의원이 27일 서울 세종대로 광화문 광장 천막에서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단식을 이어가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송수경 기자 = 지난 19일부터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단식 농성을 벌여온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의원이 28일 단식을 중단할 것으로 알려졌다.

문 의원은 이날 오후 3시 세월호참사 희생자 고 김유민양의 아버지 김영오씨가 입원 중인 서울 동대문구 동부시립병원을 찾아 김씨와 만난 뒤 3시20분 입원실 앞에서 입장발표를 할 예정이라고 문 의원측이 전했다.

이는 단식 돌입 후 9일만으로, 46일째 단식 농성을 이어온 김씨가 이날 단식을 중단한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김씨는 단식을 중단하면서 유경근 세월호 가족대책위 대변인을 통해 "문 의원을 비롯한 국회의원들이 단식을 중단하고 안전한 대한민국 건설을 위한 이 험난한 싸움에 제대로 된 역할을 해달라"는 뜻을 전했다.

문 의원은 이날 입장발표를 통해 세월호특별법 제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도 밝힐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문 의원은 27일 광화문 광장에서 피켓시위에 나선 박영선 원내대표가 단식 중단을 설득하자 "유민아빠만 밥을 먹으면 당 대열에 합류하겠다"라고 말했다.

문 의원은 지난 19일 광화문 광장에서 단식 농성 중인 김씨를 위로방문, 단식 중단을 설득하며 "내가 단식할테니 이제 그만 단식을 그만두시라"며 '동조농성'에 들어갔다.

hanks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